“유부녀 됐다”…랄랄, 11살 연상 남편 공개

수정: 2024.02.12 10:06

확대보기

▲ 랄랄 인스타그램

유튜버 출신 MC 랄랄(31·이유라)이 웨딩 화보를 공개했다.

랄랄은 지난 10일 자신의 소셜미디어(SNS)에 “유부녀가 됐다”는 글과 함께 이탈리아 피렌체에서 예비신랑과 함께 찍은 사진 여러 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 예비신랑의 얼굴은 스티커로 가려져 있었지만 두 사람은 각각 턱시도와 웨딩드레스 차림으로 선남선녀 비주얼을 뽐냈다.

랄랄은 지난 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웨딩드레스를 입고 라이브 방송했다. “예비남편은 비연예인이고 11살 연상이다. 임신 4개월이고, (출산) 예정일은 7월21일이다. 결혼식은 따로 올리지 않고 양가 부모님과 여행으로 대체할 것”이라며 혼전임신과 결혼을 알렸다.

뉴스24

서울EN연예 핫이슈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y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