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김지형, 아나운서에서 몸짱 엄마로 ‘화려한 변신’

수정: 2022.11.18 16:29

 1/9 
아나운서에서 헬스 메신저가 된 ‘몸짱’ 엄마 김지형이 맥스큐 화보를 공개했다.

국내 최고의 피트니스 대회인 머슬마니아의 간판 MC로 활약해 온 모델 겸 트레이너인 김지형이 헬스 남성잡지 맥스큐 11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수년간 머슬마니아 간판 MC로 활약해온 김지형은 남편 장성규와 함께 부부 동반 표지를 장식한 11월호에서 두 아이 엄마라고는 믿기지 않는 완벽한 몸매를 자랑했다.

11월호의 콘셉트는 ‘네버 엔딩 스토리’로 김지형은 아나운서에서 건강 전도사로 변신한 인생 2막 스토리와 함께 그동안 한 번도 공개하지 않은 넘사벽 몸매와 미모를 뽐내 시선을 강탈했다.

남편 장성규 아나운서와 함께 수년간 머슬마니아와 함께 해온 김지형은 머슬마니아를 대표하는 스타 MC로서 유명세를 떨쳤다. 꾸준한 운동과 다이어트로 최근에는 ‘몸짱’ 엄마로도 잘 알려졌으며, 웨이트트레이닝과 필라테스를 통해 완벽한 몸매를 만들어 대한민국 엄마들의 워너비로 자리매김했다.

온라인뉴스팀
SNS에서도 언제나 '서울Eye'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